한 달' 기다려야 겨우 예약할 수 있지만 항상 줄 서 있는 ‘이연복 중국집’의 '충격적인' 가격 수준 - Namdong.news